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방탈출 in 스페이스] 어둠 속의 납치자, 블랙홀을 피하라!

“동그리…. 우주가 이렇게 지루한 데였어?”우주라는 망망대해에서 수연이와 동그리는 12일째 항해하고 있었다. 안전한 우주는 역설적으로 지루하기 짝이 없었다. 동그리가 말했다.“아직 18일은 더 가야 은하 정거장이야. 눈곱 좀 떼고…, 오오옷?!”그때였다! 갑자기 우주선이 흔들리며 ...(계속)
글 : 이다솔 기자 어린이과학동아 dasol@donga.com
일러스트 : 달상

어린이과학동아 2020년 23호
이전
다음
1
어린이과학동아 2020년 23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