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그래픽뉴스]우주 쓰레기 줄이기 실험

 수명이 끝나고도 지구궤도를 계속 도는 인공위성은 우주 쓰레기로 분류된다. 에스토니아 타르투 대학에서 만든 초소형 인공위성 ESTCube-2는 ‘플라스마 브레이크’ 기능을 테스트할 예정이다. 플라스마 브레이크는 위성에 연결된 케이블과 플라스마 사이에 발생한 항력으로 위성을 지구저궤도(LEO)에서 이탈하게 만든다....(계속)
참고자료 : 타르투 대학, ESA 우주 쓰레기 사무소
번역 : 김태희 기자

과학동아 2022년 10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22년 10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