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에베레스트 '죽음의 고도'에서 살아남기

에베레스트 에베레스트

에베레스트 등반은 육체적인 노력이 가장 많이 필요한 일 중 하나다. 7천6백m 이상의높이(죽음의 고도)에서 모험을 즐기는 대부분의 등산가들은 치명적인 산소 부족의 위험에서 벗어나지 못하기 때문에 산소통에 의존한다.  한 가닥의 중심 도체(導體)와 이것을 둘러싼 절연된 외부도체로 이루어진 고주파전류(高周波電流)의 전송선(傳送線)기하학의 용어...(계속)

글 : 동아사이언스 편집부

과학동아 2003년 06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3년 06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