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사정 현상 조절하는 신경세포 분리

남성 불임치료에 공헌할 전망

생쥐에서 사정과 관련된 신경세포가 발견되면서 새로운 남 성불임치료제 개발에 단서를 제공하고 있다.생쥐에서 사정과 관련된 신경세포가 발견되면서 새로운 남 성불임치료제 개발에 단서를 제공하고 있다.

성행위를 할 때 남성이 정자를 내보내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신경세포가 발견됐다. 미국 신시내티대의 윌리엄 트루이트 박사팀은 쥐의 척수에서 사정을 조절하는 신경세포를 발견해 ‘사이언스’ 8월 30일자에 발표했다.트루이트 박사팀은 쥐의 척수 하단부에 자리잡고 있는 특정 신경세포를 주목했다. 실험결과 이 신경세포의 활성을 제거하면 성행위...(계속)

글 : 동아사이언스 편집부

과학동아 2002년 10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2년 10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