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콜레라균을 마시고 무사했던 과학자

19세기 유럽의 도시들은 산업혁명의 결과로 환경이 더욱 불결해져 갔고, 그 속에 사는 사람들의 영양상태는 매우 불량했다. 이런 조건은 결핵같은 전염병이 창궐하기에 알맞은 것이었다.그런데 당시 사람들은 전염병이 여러 부패물질에서 발생하는 일종의 ‘독기’ 같은 것에 노출되기 때문에 생긴다고 믿었다. 이런 믿음에 대해 루이 파스퇴르나 로버트...(계속)

과학동아 1999년 09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9년 09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