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종목1] 스피드스케이팅, 0.1초 단축 위해 찰나의 순간 분석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은 한국 동계스포츠의 전환점이 됐다. 이상화, 이승훈, 모태범 선수가 스피드스케이팅에서 최초로 금메달을 땄기 때문이다. 쇼트트랙 종목에서만 강세를 나타내던 국내 동계스포츠의 경쟁력이 한 층 확대된 계기였다. 특히 이상화 선수는 올해 올림픽 3연패를 노리고 있다. ※ 스피드스케이팅 vs. 쇼트트랙두 종목...(계속)
글 : 최영준 기자
기타 : [일러스트] 동아사이언스

과학동아 2018년 02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과학동아 2018년 02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