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여인의 초상

여인의 초상여인의 초상

34.....그리고 시간이 흘렀다.멋진 사랑과 모험이 끝나고 나면, 작가는 주인공이 ‘그리고’ 행복하게 살았다고 적는다. 나머지 시간은 마치 덤이라는 듯, 보지 않아도 훤히 안다는 듯, ‘그리고’란 세 글자가 갖는 힘은 이야기를 단정히 접을 만큼 강했다. 그러나 나는 어느 것 하나도 접을 수 없었다. 래빗이 내게 ...(계속)

글 : 김탁환 KAIST 문화기술대학원 tagtag2000@kaist.ac.kr
진행 : 최여정 choi-yj@kaist.ac.kr
진행 : 김상민 yellow@yellowbag.pe.kr

과학동아 2008년 01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8년 0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