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숲과 인간, 삶의 순환고리

최초의 식생도시「계룡시」건설 앞두고 살펴본다

빈의 숲씨는 울창한 자연림으로 빈시민들에게 훌륭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있다.빈의 숲씨는 울창한 자연림으로 빈시민들에게 훌륭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1996년에 모습을 드러낼 계룡시는 그 90%가 녹지지역으로 채워지게 된다. 과연 식생도시의 본질은 무엇인가.오늘날의 인류 번영은 곧 자연을 희생양으로 삼아 이룩해 온 것이라 말한다. 그런데 그런 인류 번영도 이제 자연과 어우러진 삶의 질적 향상을 추구하지 않았기 때문에 번영의 한계에 부딪치고 있는 것이 오늘의 현실이다. 이는 "지금 현대 문명을 ...(계속)

글 : 김종원 배달환경연구소

과학동아 1993년 01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3년 0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