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시간강사 춥고 배고프지만 양지를 기다리며…

시계시계

새해들어 「나의 길 나의 인생」시리즈를 마련했다. 이 칼럼은 각계에서 꿋꿋이 일하는 과학·기술계 사람들이 고백하는 사적인 이야기이지만 동시에 함께 자신과 주위를 성찰해 보는 공동의 광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처음 만나는 사람과 서로 자기소개를 할 때에 나는 내자신을 소개하는 방법이 꽤 여러가지라는 사실에 스스로 놀라곤 한다. "무엇을 ...(계속)

글 : 홍성욱 서울대 국민대 과학사

과학동아 1989년 01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89년 0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