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안형준 기자의 한국 최초 우주인 도전기Ⅳ

5G를 알리는 음성이 들리자 바닥으로 꺼져 버릴 듯 몸이 천근만근 무거워졌어요. 온 몸의 세포 하나하나가 원심력을 느끼고 있었지요. 피가 다리 쪽으로 쏠리는 것을 막기 위해 연신‘윽! 윽!’소리를 내며 아랫배에 힘을 주고 힘겹게 숨을 쉬었어요.15초쯤 지났을까…. 다리가 후들거리기 시작하며 자세가 흐트러졌어요. 그러자 시야...(계속)
글 : 안형준

어린이과학동아 2006년 23호

태그

이전
다음
1
어린이과학동아 2006년 23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