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감정은 마음먹기에 달렸다

발표나 시험, 면접 같은 중요한 순간을 앞두고는 심장 박동이 빨라지고 손에 땀이 나기 시작한다. 심한 경우에는 눈앞이 하얘지고 몸을 가누기도 힘들다. 1분이 수십 년 같은 대기 시간을 지나 실력을 발휘하려는 찰나! 커다란 말실수를 한다. 어떻게 끝냈는지도 모르게 허둥지둥 발표를 마치지만 너무 속상하다. 긴장 때문에 제 실력을 발휘하지 못한 것 같다. 같이 ...(계속)
글 : 박진영
에디터 : 송준섭 과학동아
이미지 출처 : [일러스트] 더미

과학동아 2015년 08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5년 08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