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융합은 아이디어의 보고(寶庫)

박사과정 시절부터 필자의 주된 관심사는 물질이 nm(나노미터, 1nm=10-9m) 크기로 작아지면 어떤 특성을 갖느냐는 점이었다. 그리고 어떻게 하면 nm 크기의 물질을 실생활에 유익하게 쓸 수 있느냐는 문제였다.박사과정에서는 유기분자와 나노구조의 물질을 접목해 현재 전자기기에 사용되는 DRAM(동적접근기억장치)보다 50~100배 집적도가 높은 칩을 만들 ...(계속)
글 : 최장욱 미국 스탠퍼드대 재료공학과 박사후연구원 jangwook.choi@gmail.com

과학동아 2008년 11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8년 1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