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간 마음의 실체를 벗긴다 인지과학

21세기 융합과학의 감성코드

21세기 융합과학의 감성코드21세기 융합과학의 감성코드

우리는 어떻게 사랑을 느끼며 처음 본 사람을 기억하고 외국어를 배울 수 있을까. 21세기 인류의 마지막 성역이라 불리는 두뇌가 베일을 벗고 있다. 개척자는 바로 인지과학. 신경생리학은 물론 심리학, 분자생물학, 컴퓨터과학 등을 총체적으로 합친 모습이다. 인간 마음의 실체를 낱낱이 규명할 인지과학의 강력한 파워를 미리 살펴보자. ...(계속)

글 : 김대공 a2gong@donga.com

과학동아 2003년 10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3년 10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