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휴스턴우주센터

체험하며 배우는 우주교육기관

달 표면과 똑같은 조건을 만들어놓은 인공달 표면. 여기에 널려 있는 암석은 모두 달에서 채취한 것이다.달 표면과 똑같은 조건을 만들어놓은 인공달 표면. 여기에 널려 있는 암석은 모두 달에서 채취한 것이다.

 지난 10월 문을 연 휴스턴우주센터는 이제까지의 우주개발역사를 한눈에 알 수 있는 각종 자료가 전시돼 있고, 우주환경을 체험하며 배우는 모든 시설이 완벽하게 구비돼 있다.  우주시대를 맞아 실제와 똑같은 우주체험을 해볼 수 있는 새로운 '우주교육의 장'이 마련됐다. NASA(미국항공우주국)의 우주비행사 훈련기관의 ...(계속)

글 :

과학동아 1992년 12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2년 12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