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소녀를 사랑한 청둥오리

아침 8시가 약간 넘은 시간, 9살 소녀 채원이는 학교에 가기 위해 대문을 나섭니다. 그런데 자꾸 힐끔힐끔 뒤를 쳐다보며 누군가에게‘따라오지 마!’라고 소리를 지릅니다. 다시 학교 쪽으로 발걸음을 옮기는 채원이. 하지만 그 발걸음은 몇 발짝도 떼기 전에 멈춰집니다.“따라오지 말래두∼!”하지만 소리칠 때만 잠...(계속)
글 : 김경우
사진 : 서정화

어린이과학동아 2005년 01호

태그

이전
다음
1
어린이과학동아 2005년 0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