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융복합@파트너] 우리 몸속의 시계, 일주기 리듬으로 더 나은 사회 만든다

 “다들 한 번쯤 늦잠 때문에 수업이나 약속에 늦은 기억이 있을 겁니다. 저도 그런 학생 중 하나였죠. 도대체 잠이라는 게 무엇이길래 내 인생에 이렇게 지장을 주는 걸까. 이런 고민이 일주기 리듬에 대한 관심의 시작이었죠.” 동물 행동과 일주기 생체시계 연구실을 이끄는 최한경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뇌과학과 교...(계속)
글 : 대구=이병철 기자 과학동아 alwaysame@donga.com
사진 : 남윤중

과학동아 2022년 05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22년 05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