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과동 키즈]이로운 옷 지어 세상에 베풀 수 있다면

이옥선 오픈플랜 대표

내 이름은 이옥선이다. 할아버지께서 법관이 돼 세상에 이로운 일을 하라고 지어주셨다. 그 시절에는 ‘지은’ ‘혜란’ ‘주희’처럼 현대적인 이름을 가진 친구들이 많았고, 옥선은 흔치 않은 예스러운 이름이었다. 한때는 다소 촌스럽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지금까지 이름의 의미를 되새기며 살아가려고 노...(계속)
글 및 사진 : 이옥선 오픈플랜 대표
에디터 : 이영애 기자

과학동아 2021년 09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21년 09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