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PART 1. Y염색체 1000만 년 뒤 사라질까

X¯Y=X

자녀의 성별에 관해 전해오는 시원통쾌한 이야기 하나. 아버지는 아들을 갖고 싶었지만 첫 아이는 딸이었단다. 아버지는 시시때때로 어머니에게 싫은 소리를 했고, 딸은 그런 아버지를 못마땅해했다. 딸이 학교에서 X와 Y 염색체에 대해 배웠던 날, 또다시 어머니를 구박하는 아버지에게 딸이 회심의 일격을 날렸다. “아빠, 아들인지 딸인지는 아빠가 가진 정...(계속)
글 : 이철구 cklee2005@korea.ac.kr
이미지 출처 : istockphoto, 네이처

과학동아 2014년 11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4년 1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