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화담 서경덕

자연의 변화는 기의 운동이다

서경덕의 글씨.서법공부에서 모본이 될 정도로 뛰어난 서체이다.서경덕의 글씨.서법공부에서 모본이 될 정도로 뛰어난 서체이다.

묻건대 부채를 휘두르면 바람이 이는데, 바람은 어디로부터 나오는가? 만약 부채에서 나온다면, 부채 속에는 언제부터 바람이 있었단 말인가? 만약 부채에서 바람이 나오지 않는다면, 도대체 바람은 어디서 나오는 것일까? 허공은 어떻게 스스로 바람을 일으키는 것일까?”이 글은 화담 서경덕(徐敬德, 1489-1546)이 친구로부터 부채를 선물 받고 이에 ...(계속)

글 : 박권수 숭실대 mimizip@orgio.net

과학동아 2000년 04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0년 04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