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과학으로 풀어본 운명철학 손금

한국형 손금 새로발견

원숭이는 손의 운동이 자유롭지만 엄지손가락을 마음대로 쓸 수 없어 사람만큼 손금이 뚜렷하지 않다.원숭이는 손의 운동이 자유롭지만 엄지손가락을 마음대로 쓸 수 없어 사람만큼 손금이 뚜렷하지 않다.

손금은 사람의 손바닥에 있어 누구나 쉽게 볼 수 있으며 재미있고 유익한 정보를 많이 담고 있다. 그래서 손금은 오래 전부터 개인의 운명을 점칠 때 등장해 온 단골메뉴다. 젊은 사람들은 곧잘 손금을 보는 척 하면서 이성의 손을 슬쩍 만져보기도 한다.그러나 손금을 해석하는 방법이 역술가마다 달라 혼란스럽다. 손금 보는 기계의 경우 손을 두번 넣을 때 각기 다른...(계속)

글 : 정민석 아주대학교 의대 해부학교실
이미지 출처 : 동아일보 조사부, 박해윤 기자

과학동아 1997년 06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7년 06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