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Bridge. DNA 메틸화로 기자의 신상을 털다?!

유전자를 변화시키지 않고도 유전 정보를 바꾸는 ‘후성유전학’이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DNA에 메틸기가 붙으면서 유전자의 발현을 조절하는 ‘DNA 메틸화’가 그 사람의 연령이나 생활 습관을 기억한다는 연구 결과가 많이 나오고 있다(4파트 참조). 과학수사에서도 이런 좋은 정보를 놓칠 리가 없다. 기자와 ...(계속)
글 : 최지원 기자

과학동아 2017년 08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7년 08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