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五感의 네트워크 공감각

五感의 네트워크 공감각五感의 네트워크 공감각

“24는 초록색과 수박색이 합쳐진‘청치마에 다홍저고리’같은 느낌입니다.”글자를 읽으면 색을 보는 공감각자인 이현민 씨는 자신의 지각 경험을 이렇게 시적으로 표현했다.공감각이란 서로 다른 감각 영역의 연합으로 인구의 3~4%가 경험하는 드물지 않은 현상이다.상상이나 속임수라고 치부됐던 공감각이 예술적 창의성과 감수성...(계속)

글 : 허라미 mojara77@hanmail.net
진행 : 강석기 sukki@donga.com
만화 : 유한진 mojjiron@donga.com

과학동아 2008년 06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8년 06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