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Part 1. 모래, 세계 곳곳에서 사라지다

지난 50년 동안 해운대 해수욕장의 모래는 서서히 사라져서 폭이 30m 정도 줄어들었다. 결국 해양수산부는 2015년 다른 곳에서 모래를 퍼와 해수욕장을 넓혔다.지난 50년 동안 해운대 해수욕장의 모래는 서서히 사라져서 폭이 30m 정도 줄어들었다. 결국 해양수산부는 2015년 다른 곳에서 모래를 퍼와 해수욕장을 넓혔다.

앗! 바다에서 모래를 퍼올리는 곳이 한두 군데가 아니잖아?! 도대체 모래를 어디로 가져가는 걸까?  인도네시아에서 모래섬이 점점 사라진다?!인도양과 태평양 사이에 위치한 인도네시아는 아름다운 모래섬으로 유명해요. 그런데 이곳에서 지난 50년 동안 24개의 모래섬이 사라졌지요. 인도네시아의 주변 국가인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태국에서도 비슷...(계속)

글 : 박영경 기자 longfestival@donga.com
도움 : 윤성순(한국해양수산개발원 해양정책연구실 실장), 이세현(한국건설기술연구원 건축도시연구소 선임위원), 장정구(인천녹색연합 정책위원장), 박정원(국립공원관리공단 유류오염센터 책임연구원), <자연방파제 해안사구>(2011)
일러스트 : 이창우
이미지 출처 : 해양수산부, 수협, UNEP

어린이과학동아 2017년 20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어린이과학동아 2017년 20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