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과학뉴스] 호주의 귀염둥이 ‘웜뱃’ 똥이 네모난 이유

 코알라, 캥거루와 함께 호주를 대표하는 유대류 동물인 웜뱃은 햄스터를 닮은 귀여운 외형을 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몸 길이가 70~120cm, 무게가 25~40kg이나 된다. 흥미롭게도 웜뱃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직육면체 대변을 누는 동물이기도 하다. 패트리카 양 미국 조지아공대 박사후연구원이 이끄는 연구팀은 웜뱃 체내의 유체역학적 특성을 연...(계속)
글 : 김민아 과학동아 heresmina@donga.com

과학동아 2018년 12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최근 2년내 기사 유료).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과학동아 2018년 12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