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과학뉴스] 타이탄의 대기 아지랑이, 형성 실마리 풀려

토성의 위성 중 가장 큰 타이탄은 대기에 유기물이 풍부해 생명의 기원을 밝힐 단서로 여겨졌다. 하지만 표면 온도가 영하 180도에 이르는 곳에서 어떻게 다양한 유기물이 생성되는지는 지금껏 미스터리였다. 최근 미국 로런스버클리국립연구소와 하와이대 화학과 등 공동연구팀은 타이탄의 대기에서 ‘다환식방향족탄화수소(PAHs)’가 형성되...(계속)
글 : 김민아 기자 과학동아 heresmina@donga.com

과학동아 2018년 11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최근 2년내 기사 유료).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과학동아 2018년 1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