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Career] 분자기계와 배터리의 효율적인 만남

서울공대카페

 2016년 노벨화학상은 ‘분자기계(molecular mechanics)’에 돌아갔다. 머리카락 굵기의 1000분의 1 크기의 화학 구조물인 분자기계는 빛이나 열과 같은 외부 자극에 반응해 기계적인 움직임을 보인다. 새로운 개념으로 큰 관심을 모았지만, 아직까지 기술에 직접적으로 적용된 적이 없었다.  그런데...(계속)
글 : 최지원 기자
사진 : 남윤중

과학동아 2018년 01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8년 0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