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Origin] 미라가 알려주는 조선 양반 사망 사건의 전말

* 편집자주조선시대 김 씨와 정 씨 부인의 이야기는 신동훈 서울대 의대 교수와 서민 단국대 의대 교수 공동연구팀의 미라 연구 결과를 토대로 가상으로 재구성했습니다.  1643년 인조 21년, 경북 청도군에 사는 양반인 60대 남성 김 씨는 숨이 턱 막히는 고통에 잠에서 깼다. 누군가 멱살을 잡은 듯 가슴이 답답하고 아픈 지 꽤 오...(계속)
글 : 이정아 기자
기타 : [일러스트] 정은우
이미지 출처 : 신동훈, 서민

과학동아 2017년 11월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과학동아 2017년 11월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