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Tech & Fun] 친절한 금자씨의 ‘락스 살인 사건’

소녀탐정 ㅊ씨의 S(cience)-File ➏

‘정말이지… 착하게 살고 싶었답니다’라는 문구가 인상적인 영화 ‘친절한 금자씨’의 포스터. 포스터의 문구처럼 금자 씨는 누구보다 착하게 살고 싶었는지 모릅니다. 하지만 누명을 쓰고 들어간 수감생활에서 그녀의 목표는 오로지 복수였고, 혈혈단신인 그녀에게는 내 편이 필요했죠. 내 편 만들기에 들어간 그녀는...(계속)
글 : 최지원 과학동아
일러스트 : 강공
이미지 출처 : [일러스트] 강공

과학동아 2016년 06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6년 06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