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싱크로나이즈드 스위밍 vs. 피겨스케이팅

물속 재주꾼 싱크로나이즈드 스위밍 얼음 위 요정 피겨스케이팅

씽크로나이즈드스위밍씽크로나이즈드스위밍

물속에서 일사분란하게 공중으로 솟구친 뒤 활처럼 몸을 구부려 다시 물속으로 들어가는 싱크로나이즈드 스위밍 선수가 흡사 돌고래처럼 보인다. 음악이 시작되자 한쪽 발을 들고 얼음판을 유유히 지치는 피겨스케이팅 선수는 마치 새하얀 백조 같다. 물을 가르는 역동적인 동작은 폐활량을 늘리고 얼음을 수놓는 우아한 동작은 유연성을 키운다. 예술과 스포츠의 경계는 어디인...(계속)

글 : 목정민 loveeach@donga.com
이미지 출처 : GAMMA

과학동아 2007년 08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7년 08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