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남극, 녹색 대륙으로 바뀌고 있다

지구 온난화 영향, 식물 성장 기간 늘어나

1964년 스크아섬 원터 섬 가린데츠섬의 종자생물 분포. 노출된 암석지역에 드문드문 터져있다.(위) 1990년 종자생물 분포. 26년 지나자 노출된 암석자국을 메우듯이 퍼져나간 것을 알 수 있다. 빙상면적도 약간 감소되어 있다.(아래)1964년 스크아섬 원터 섬 가린데츠섬의 종자생물 분포. 노출된 암석지역에 드문드문 터져있다.(위) 1990년 종자생물 분포. 26년 지나자 노출된 암석자국을 메우듯이 퍼져나간 것을 알 수 있다. 빙상면적도 약간 감소되어 있다.(아래)

영하 88.3℃. 이것은 1960년 남극대륙의 보스토크기지(옛소련)에서 관측된, 지구관측 사상 가장 낮은 기온이다. 남극은 생물이 생존하기에는 혹독한 환경이다. 이 극한 지역에서는 이끼 지의류 등 한정된 종류만이 살아가고 있다는 것이 남극생태에 대한 지금까지의 일반적인 상식이다.그러나 지금 남극대륙의 식물세계에서는 이변이 일어나고 있다. 영국 남극조사소가 ...(계속)

글 : 동아일보사 편집부

과학동아 1995년 02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5년 02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