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레이스도 전자식기계로 짠다

영국의 「조 플레처」사

영국의 「조 플레처」전자식기계로 레이스 짜는 모습영국의 「조 플레처」전자식기계로 레이스 짜는 모습

 레이스옷은 옛날에는 왕과 귀족들이, 현대에는 소득이 많은 연예인등이 즐겨입는다. 그런데 레이스제품은 천의 기계재단이 어려워 그동안 모두 손으로 만들어졌다. 최근 영국의 1백50여년의 역사를 갖고 있는 '조 플레처'사는 고급 레이스의 옷을 전자식 기계로 공장에서 만들기 시작했다.제품은 컴퓨터 기술을 활용하고 일류 디자이너의 솜씨를 빌...(계속)

글 : 동아일보사 편집부

과학동아 1988년 07호

태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과학동아 1988년 07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