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수학기자의 책장] 수학을 즐기게 만드는 힘

 “수학자가 느끼는 재미를 보여줘라. 스스로 깊은 내용을 찾게 될 것이다”2014 서울세계수학자대회에서 수학대중화상을 받은 아드리안 파엔자의 말입니다. 복잡한 수학 이론을 구구절절 설명하는 것보다 흥미로운 소재를 통해 수학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라는 뜻이죠.2016년부터 대한수학회 수학문화 앰배서더로 활동하는 저자인 김종락...(계속)
글 : 김우현 기자 수학동아 mnchoo@donga.com

수학동아 2020년 01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수학동아 2020년 01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