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스미스의 탐구생활] 보석을 채굴하라!

  미국 아칸소주에는 다이아몬드를 캘 수 있는 ‘다이아몬드 분화구 주립공원’이 있어요. 입장료 8달러(약 9000원)만 내면 마음껏 다이아몬드 원석을 캐고, 캐낸 원석은 집으로 가져갈 수 있지요. 이곳에서 발견된 크고 작은 다이아몬드는 1972년부터 지금까지 3만 개가 넘는답니다. 다이아몬드 분화구 ...(계속)
글 : 이다솔 기자 어린이과학동아 dasol@donga.com
만화 : 박순구

어린이과학동아 2018년 20호

태그

이전
다음
1
어린이과학동아 2018년 20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