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Ⅱ 21세기 첫 노벨상 수상자들 : 화학 - 거울대칭 두 물질에서 유용한 쪽만 합성

2001 화학상 놀즈·노요리·샤플리스

(그림 1) 탄소에 서로 다른 네개의 원자가 결합돼 있는 화합물^입체성을 무시하면 같은 물질처럼 보이지만, 다섯개의 원자가 모두 포개지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즉 이 둘은 서로 다른 구조다. 다섯개의 원자(C, X, Y, Z, W) 중 가운데가 탄소원자(C)다.(그림 1) 탄소에 서로 다른 네개의 원자가 결합돼 있는 화합물^입체성을 무시하면 같은 물질처럼 보이지만, 다섯개의 원자가 모두 포개지지 않는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즉 이 둘은 서로 다른 구조다. 다섯개의 원자(C, X, Y, Z, W) 중 가운데가 탄소원자(C)다.

광학이성질체는 오른손과 왼손처럼 똑같은 입체구조를 갖지만 겹칠 수 없는 물질로, 교과서에는 거울상 이성질체(광학이성질체), 학계에서는 키랄 물질이라고 부른다. 광학이성질체는 구성 원자, 결합 순서, 그리고 결합 방법이 같기 때문에 쉽게 분리하기 어렵다. 2001년 노벨화학상을 받은 3명의 화학자 미국의 윌리엄 놀즈(William S. Knowles...(계속)

글 : 고수영 이화여대 화학과 sooyko@ewha.ac.kr

과학동아 2001년 11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1년 1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