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보석박사 '아주마니 빈 나리'의 유언

세계적으로 유명한 이탈리아의 보석박사 ‘아주마니 빈나리’ 가유언을 남기고 세상을 떠났다.  “나는 평생 동안 보석을 수집하며 살아왔다. 그렇게 모은 보석으로 세계에서 가장 특이한 보석박물관을 만들려고 했다. 하지만 중요한 네 개의 보석을 아직 찾아 내지 못해 박물관을 완성하지 못했다. 사랑하는 내 아들이 보석들을 찾...(계속)
글 : 김원섭
진행 : 김석

어린이과학동아 2006년 10호

태그

이전
다음
1
어린이과학동아 2006년 10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