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어른이 되기 위한 몸부림 우화

매미 한 마리가 어른벌레가 되기 위해 날개를 펴고 있습니다. 보통 7년 동안 땅 속에서 살던 매미 애벌레(굼벵이)는 어른벌레로 일주일쯤 사는데, 어른벌레가 되기 위해서는 나무 위로 올라와 허물을 벗고 날개를 펴야 합니다. 날개를 갖춘 매미는 시끄럽게 울어 대기 시작합니다. 짝을 찾기 위해서지요. 그런데 도시에 사는 매미는 자동차 소음 때문에 더 크게 울어 ...(계속)
글 : 김원섭
사진 : 이억주

어린이과학동아 2005년 15호

태그

이전
다음
1
어린이과학동아 2005년 15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