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Issue] 전통 막걸리, ‘ 미생물 배합’으로 부활할까

한국식품연구원이 개발한 누룩이다. 여기엔 전통누룩에서 발굴한 곰팡이가 살고 있다.왼쪽부터 녹두, 메밀, 보리, 팥으로 만든 누룩이다. 쌀을 곱게 갈아 물에 넣고 밀가루와 함께 오랜 시간 치댄다. 반죽을 동그랗게 만들어 볏짚 위에 올려 놓는다. ‘누룩’이다. 누룩에 살고 있는 곰팡이와 효모가 발효를 잘 할 수 있도록 온도와 습도...(계속)
글 : 최지원 과학동아
일러스트 : 이수현
이미지 출처 : GIB, 최지원, 한국식품연구원 [일러스트] 이수현

과학동아 2017년 04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7년 04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