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과학뉴스] 세포와 함께 하는 메리크리스마스

다가오는 크리스마스를 축복하며 한 과학자가 세포 속 모습을 수채화로 그린 그림을 선보였다(사진 ①, ②). 미국 스크립스연구소의 데이비드 굿쉘 박사는 2000년부터 이런 세포 수채화 그림을 매달 두 개 이상 그려오고 있다. 올해의 마지막을 장식한 두 그림은 2016년 노벨 생리학상의 주인공인 세포 소기관 자가 소화 현상 ‘오토파지★’다...(계속)
글 : 최지원 과학동아
이미지 출처 : David Goodsell, STRI

과학동아 2016년 12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6년 12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