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과학뉴스] ‘마술종이’로 감쪽같이 사라지는 전자소자 만든다

첩보영화의 한 장면처럼 기밀 내용을 확인하면 자동으로 사라지는 전자장치를 만들 수 있게 됐다. 최성진 국민대 전자공학부 교수팀은 잔해조차 남기지 않고 분해되는 반도체용 트랜지스터를 개발해 국제학술지 ‘나노리서치’ 9월 26일자에 발표했다. 연구팀이 주목한 소재는 니트로셀룰로스로 마술사가 불을 붙였을 때 재를 남기지 않고 감쪽같이 사라져...(계속)
글 : 최영준 과학동아

과학동아 2016년 11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6년 11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