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과학뉴스] 숲, 이것은 소리 없는 아우성

카툰

우리는 흔히 복잡한 속세에서 벗어나 욕심 없이 사는 것을 ‘식물 같은 삶’이라고 표현한다. 하지만 식물이 이 말을 들었다면 당장 코웃음 칠 일이다. 움직일 수 없기에 더 지독히 경쟁하는 곳이 바로 식물의 세계이기 때문이다. 덩굴로 큰 나무를 휘감아 오르거나, 독소를 방출하는 잎사귀를 떨어뜨리거나 전략은 다양하지만 목표는 하나다. 어떻게...(계속)
일러스트 : 미디어카툰 장재혁
이미지 출처 : [일러스트] 미디어카툰 장재혁

과학동아 2016년 09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6년 09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