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마법의 생물, 달팽이

우크라이나의 자연사진작가 비아체슬라브 미센코는 달팽이를 '마법의 생물'이라고 표현한다. 부드럽고 고무줄 같은 몸만 신기한게 아니다. 감탄스러운 행동에도 아름다움이 깃들어 있다.  천장에 붙어서 거꾸로 움직이는가 하면, 몸을 길게 늘어뜨려 먼 거리를 훌쩍 뛰어넘기도 한다. 무거운 집을 매달고 있는 데도 힘든 기색 하나 없다. 그리고 무...(계속)
글 : 변지민 과학동아 here@donga.com
사진 : VYACHESLAV MISHCHENKO
이미지 출처 : VYACHESLAV MISHCHENKO

과학동아 2015년 07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5년 07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