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Life & Tech]음주단속 걸렸다면 채혈, 호흡 뭐가 유리할까

알코올 분해 능력은 개인마다 차이가 크다. 19도 소주 1병을 마신 70kg 남성이 정상 상태로 운전하기 위해서는 4시간 6분이 필요했다. 분해 능력이 떨어지는 여성은 같은 몸무게일 때 5시간이 넘게 걸렸다.알코올 분해 능력은 개인마다 차이가 크다. 19도 소주 1병을 마신 70kg 남성이 정상 상태로 운전하기 위해서는 4시간 6분이 필요했다. 분해 능력이 떨어지는 여성은 같은 몸무게일 때 5시간이 넘게 걸렸다.

“내가 채혈과 호흡 측정을 각각 해봤는데 채혈이 훨씬 높게 나왔다.”“말이 안 된다. 단속에 걸린 뒤 채혈까지 30분에서 몇 시간 가량 차이가 있다. 그동안 당연히 술이 깨지 않겠는가?”인터넷에서 두 주장이 팽팽히 부딪혔다. 음주단속에 걸려 채혈 측정을 해본 이들은 채혈이 더 불리하다며 자신의 억울한 사연을 털어놓...(계속)

글 : 송준섭 과학동아 joon@donga.com
이미지 출처 : istockphoto

과학동아 2015년 02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5년 02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