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과학뉴스] 시리아 내전, 세계문화유산 5곳 파괴

고대 유적 팔미라의 2009년(위) 및 2014년 영상. 도로건설 등으로 훼손이 심하다.고대 유적 팔미라의 2009년(위) 및 2014년 영상. 도로건설 등으로 훼손이 심하다.

정부군과 반군 사이의 내전으로 여러 해째 폭격과 전투가 이어지고 있는 시리아에서,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유적 다섯 곳이 파괴된 것으로 보인다고 미국과학진흥협회(AAAS)가 9월 18일 발표했다. 시리아는 농경 등 인류의 초기 문명이 이룩된 이른바 ‘비옥한 초승달지대’라고 불리는 지역에 있는 나라로, 고대도시 다마스쿠스 등 세계문화유산...(계속)

글 : 윤신영 과학동아 ashilla@donga.com
이미지 출처 : 디지털글로브/AAAS

과학동아 2014년 10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과학동아 2014년 10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