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life & Tech] 공감 길러주는 책 따로 있다

노벨문학상 그녀의 비결은...

늦은 오후 가을햇살처럼 마음속으로 깊이 파고드는 작품을 쓰는 여성작가가 올해 노벨문학상을 가슴에 안았다. 섬세하고 예리한 관찰력으로 유명한 캐나다의 단편소설가 앨리스 먼로가 주인공이다. 평범한 인물과 사건도 먼로를 만나면 특별해진다. 주인공 마음속에 쏙 들어갔다 나와서 글을 쓰는 것처럼, 내밀한 심리를 따뜻한 필체로 풀어낸다. 먼로의 소설을 읽다보면 사람의...(계속)
글 : 변지민
이미지 출처 : 동아일보

과학동아 2013년 11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3년 1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