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뇌는 알고 있다 오르가슴의 비밀을

과학이 밝힌 성감대 뇌지도

“오르가슴을 느낄 때 대뇌가 활성화되는 모습을 연구하기 위해서라면 성행위 도중 기능적 자기공명영상(fMRI)이나 양전자방출 단층촬영(PET) 같은 장비를 사용해 뇌의 변화를 조사해야 하지만 이처럼 용감한 학자는 아직 없었다. 하지만 성적 쾌락이 주로 대뇌 안쪽 부분인 변연계(감정과 기억을 담당하는 대뇌 반구 안쪽 영역)를 중심으로 일어나는 신경세...(계속)
글 : 윤신영 ashilla@donga.com
이미지 출처 : istockphoto, 럿거스대, 성의학저널

과학동아 2011년 11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1년 1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