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최고 별난 재주꾼은 누구?!

세상을 깨뜨리는 듯 우렁찬 소리로 잠을 깨우는 아침, 학교 또는 직장에서 하루 대부분을 보내고 뉘엿뉘엿 기어들어가는 태양을 보며 집으로 돌아온다. 밤이 되면 잠에 들고 아침이 되면 다시 깨어난다. 판에 박힌 듯 지루하지만 인간의 일상이 세상에서 가장 편하고 안전하다. 다른 동물들은 매일 매일이 전쟁터다. 천적으로부터 달아나고, 안 잡히려고 온갖 재주를 부리...(계속)
글 : 이정아 zzunga@donga.com

과학동아 2011년 09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1년 09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