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Part 3. 환경과 장묘문화가 만든 시간의 마법

세계는 넓고 미라는 많다

[칠레에서 발견된 소녀 미라. 칠레는 미라의 발상지다. 고대 민족인 친초로인은 다양한 미라를 만들었는데, 온몸을 진흙으로 감싼, 7000년이 넘은 미라도 존재한다. 이 지역 미라 중 어린아이를 박제처럼 만든 미라를 ‘친초로 미라’라고 부르기도 한다.]‘미라’라는 단어를 들으면 붕대를 칭칭 동여맨 이집트 미라를 떠올...(계속)
글 : 전승민 enhanced@donga.com

과학동아 2011년 06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1년 06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