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빛의 냄새 맡는 쥐가 있다?

빛의 냄새를 맡는 쥐가 태어났다. 과학자들은 이 쥐를 통해 후각 신경의 구조를 이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향기에 따른 뇌의 반응을 보기 위해서는 먼저 후각 기관을 자극해야 한다. 그러나 향기는 매우 다양하고 미세한 분자라 통제가 어렵다. 미국 하버드대 분자및생물학과 벤카테쉬 머피 교수는 “향기는 화학적으로 너무 복잡한 물질이라서 향기를...(계속)
글 : 고호관 karidasa@donga.com

과학동아 2010년 11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0년 1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