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군인의 뇌에는 ‘사랑 호르몬’ 흐른다

여성이 아기를 낳거나 아기에게 젖을 먹일 때, 모성본능을 느낄 때 분비되는 호르몬인 옥시토신이 군인의 충성심과 결속력에 영향을 미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네덜란드 암스테르담대 심리학자 칼스텐 드류박사는 뇌의 시상하부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인 옥시토신이 ‘자기중심적 이타주의’와 관련이 있다는 연구 결과를 ‘사이언스’ ...(계속)
글 : 이정아 zzunga@donga.com

과학동아 2010년 07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0년 07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