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도넛 가득한 세상

고추장 만드는 '도넛 메주'에서 머리 지탱하는 '도넛 뼈'까지

미지근하거나 차게 먹으면 쫄깃쫄깃해서 맛있고, 따뜻하게 데워 치즈를 바르거나 계피가루를 솔솔 뿌려 먹어도 맛있는 베이글은 원래 유태인들이 2000년 전부터 먹던 빵이었다. 베이글은 지금으로부터 딱 400년 전인 1610년 폴란드에서 도넛 모양으로 다시 태어났다. 당시 오스트리아는 터키와 전쟁 중이었는데, 전세가 불리해지는 바람에 폴란드에 지원병을 요청했다....(계속)
글 : 이정아 zzunga@donga.com

과학동아 2010년 01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10년 01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